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맞추는 방법

영상편집 프로그램 가운데서 프리미어 프로CC는 가장 많이 사용되는 프로그램 중에 하나입니다. 다양한 강좌들이 많이 나와있고 어도비군이라는 점에서 다른 프로그램과 연동도 잘 되서 저도 사용을 하고 있습니다. 근데 사용을 하시다 보면 가장 궁금하게 되는 것이 색상 보정인데 예전 카메라 같은 경우에는 촬영 시 화이트 밸런스를 잡아서 촬영을 시작했다면 요즘은 자동으로 잡아주기 때문에 간혹 원하는 색상이 나오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그래서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맞춰서 색상 보정을 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합니다.

※ 화이트 밸런스 : 반사된 빛의 색을 중립적으로 잡아서 전체 색상을 균형 있게 조절하는 작업을 말한다. 백열등, 형광등, 햇빛일때 색온도가 차이가 나기 때문에 이 부분을 맞춰서 이상적인 흰색이 촬영되도록 하는 기능입니다. ( 예 : 카메라 촬영 시 화이트보드에 빛을 비추게 해서 카메라로 그 부분을 잡아서 화이트 밸런스 조절 )

#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 Lumetri 색상 패널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지금 소개하는 기능은 프리미어 프로CC에서 볼 수 있는 메뉴로 인터페이스 바꾸기, 오디오, 라이브러리, 색상 패널 등이 정렬해 있습니다. 이 중에서 < Color >이라는 곳을 클릭하시게 되면 Lumetri 색상 패널이 우측에 나오게 됩니다.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Lumetri 색상 패널에 보시게 되면 Basic Correction 을 클릭하게 되면 옵션들이 나오게 되는데 여기에서 White Balance( 화이트 밸런스 )를 보실 수 있습니다. 화이트 밸런스를 맞추는 방법은 스포이드를 이용해서 빛이 비치는 곳에 선택을 해서 맞추는 방법과 아래에 있는 Temperature(색온도), Tine(색조)를 조절해서 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그리고 추가 옵션으로도 색상 보정하실 수 있습니다.

#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 WB Selector 사용법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WB Selector 스포이드를 클릭하신 후에 화이트 밸런스를 맞출 곳을 클릭하게 되면 온도와 색조가 자동으로 맞춰지면서 색상 보정이 되게 됩니다. 만약에 원하는 색상으로 보정이 되지 않았다면 아래에 Temperature, Tint 수치를 조절하시면 맞추시면 됩니다.

※ 스포이드를 클릭할 곳은 보통 햇빛이나 조명의 빛이 비치는 곳에 클릭을 하시게 되면 중립적으로 색상을 맞춰서 조절이 됩니다. ( 촬영 당시의 색온도를 찾아서 자동으로 조절됩니다. )

#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 Temperature(색온도)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수치에서 Temperature(색온도)가 어떤 것인지 궁금하실 것입니다. 위에 이미지를 보게 되면 색온도가 어떻게 달라지는 것인지 알 수 있지만 정확하게 알려진 아래의 내용을 참고해보시길 바랍니다.

1. 해지기 직전 : 2200K

2. 해 뜨고 40분 후 : 3000K

3. 해 뜨고 2시간 후 : 4000K

4. 정오의 태양 : 5800K

5. 흐린 날의 하늘 : 7000K

여기서 알아두셔야 하는 것은 순백색의 온도는 5000K이며 색온도가 높을수록 푸른색이 강해지고 색온도가 낮을수록 붉은 색상이 강해집니다. 이 부분을 생각하시면서 색온도를 조절하시면 됩니다. 더 자세한 내용을 알고 싶으시다면 포털에서 < 색온도 >라고 검색을 하게 되면 다양한 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

#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 다양한 색보정 옵션 

프리미어 프로CC 화이트 밸런스

화이트 밸런스를 조절했다면 더 디테일하게 보정을 하고 싶으실 것입니다. 그 기능은 같은 창인 Lumetri 색상 패널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Creative, Curves, Color Wheels, HSL Secondary, Vignette로 세부적으로 보정이 가능한데 Creative에서는 Sharpen 기능이 있어서 흐릿하게 나온 영상을 뚜렷하게 만들 수 있고 Curves를 통해서 밝기와 색상을 조절하실 수도 있습니다.

위의 Lumetri 색상 패널의 다양한 기능들의 설명을 더 자세히 볼 수 있는 곳은 어도비에서 제공하는 자습서로 아래에 올려두겠습니다.

저는 영상편집을 그동안 프리미어 프로 CS6 버전을 사용하다가 CC로 바꾼 이유가 위에 소개를 한 Lumetri 색상 패널 때문인데요. 그동안 에프터 이펙트를 이용하여서 색상 보정을 하였기 때문에 두 번의 작업해야 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아직 하위 버전을 사용하시는 분들이라면 색보정을 위해서 CC로 업그레이드를 해서 사용을 하시거나 색상 보정에 탁월한 다빈치 리졸브 프로그램에 대해서 알아보시길 바랍니다.

 

▶ 에프터이 펙트 강좌 소스 다운도 가능한 사이트 4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