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윈스턴 Winston 방벽 생성기에 대해서 알아보자

오버워치는 상당히 개성이 넘치는 영웅들이 많기 때문에 다양한 전략과 팁들이 많은 게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 중에서 오버워치의 대장이라고 할 수 있는 윈스턴(Winston)은 탱커 중에서 상당히 다이나믹한 플레이를 보여주는 영웅입니다. 근데 초보자분들의 픽률이 적기 때문에 오버워치 윈스턴 기술인 방벽생성기에 대해서 모르시는 분들이 있으실거라 생각합니다.

이 점을 알게 된다면 윈스턴을 플레이하거나 상대할때 도움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특히 윈스턴을 빠르게 제압하는 리퍼, 로드호그를 상대할때 방벽생성기를 이해한다면 생존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그럼 차근 차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버워치 윈스턴

# 오버워치 윈스턴 – 방벽생성기란?

위의 이미지를 보시면 어떤 것인지 아실 것입니다. 윈스턴과 < 아군을 보호할 수 있는 방어막 >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사용을 하게 되면 다시 쓰기 위해서는 13초의 시간이 걸리고 방벽의 생성되는 시간은 5초입니다. 피해 흡수는 600으로 상당한 수준입니다.

윈스턴 같은 경우 탱커 중에서 적진으로 들어가는 돌격형이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적군의 후방을 노리는 형태로 싸우게 됩니다. 아군과 적군 이곳 저곳을 다니면서 싸움을 하기 때문에 판단과 피지컬이 중요한 영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오버워치 윈스턴

# 오버워치 윈스턴 – 방벽의 내부와 외부를 이해하자

방벽에 대해서 오버워치를 시작한 분들에게 물어보면 아군을 보호하는 것으로만 생각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근데 방벽은 더 디테일하게 제작이 되었습니다. 이 부분을 이해하게 된다면 전투 중에 방벽을 이용한 싸움을 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어떤 존재인지 보도록 하겠습니다. 아군이 만약에 안에 있고 적군이 방벽 밖에 있다면 아군은 보호가 됩니다. 하지만 아군과 적군이 안에 같이 있다면 데미지를 입게 됩니다.

이점을 생각한다면 적군이 방벽 안으로 들어오면 밖으로 나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방벽안에서 적군이 공격을 하더라도 아군이 밖에 있다면 공격을 받지 않기 때문입니다.

오버워치 윈스턴

# 오버워치 윈스턴 – 방벽을 뚫을 수 있는 기술은?

거의 모든 공격을 막을 수 있는 윈스턴의 방벽생성기이지만 라인하르트가 발사형태로 날리는 화염강타, 시메트라가 마우스 우측으로 에너지를 모아서 발사하는 투사체와 윈스턴의 기본공격인 테슬라 캐논은 뚫리게 됩니다. 이것은 대부분의 보호막이 뚫리는 것이기 때문에 플레이를 하면서 아셨을거라 생각합니다.

근데 방벽은 넓은 지역에 펼쳐지고 대부분의 공격과 궁을 막아내기 때문에 아군을 보호하는데는 탁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보통 윈스턴을 하는 분이 디바의 궁을 피하는 경우가 있지만 방벽이 있다면 생성을 해서 아군을 보호할 수 있습니다.

오버워치 윈스턴

# 오버워치 윈스턴 – 적군의 힐을 차단할 수 있다?

이 부분은 저도 윈스턴을 플레이를 했지만 몰랐던 부분이었습니다. 가장 어려운 플레이라고 하는 것으로 방벽안에 적군의 루시우가 있다면 광역힐이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방벽이 힐을 차단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리고 루시우가 소리방벽을 시전한다면 방벽을 생성해서 가둔다면 적군에게 소리방벽이 적용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젠야타 같은 경우도 이속이 빨라지면서 더욱 힘들지만 궁극기인 초월을 시전하면 방벽안에 있다면 힐이 적군에게 전달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윈스턴은 그냥 이리저리 뛰어다니는 탱커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기가막힌 플레이도 할 수 있는 영웅이라는 것을 이번에 알게 되었습니다.

오버워치 윈스턴

# 오버워치 윈스턴 – 글 마치며

오늘은 저도 재미있게 하고 있는 오버워치 영웅 중에 윈스턴의 방벽생성기를 알아보았습니다. 이 밖에도 다양한 기술들을 가지고 있는 윈스턴은 대회에서 자주 등장을 하면서 많은 분들이 하게 되었습니다. 예전에는 약하다는 인식이 너무 강해서 보기가 쉽지 않았지만 요즘 빠른 대전에서 상당히 많이 보이고 있습니다. 다음에도 다른 영웅에 대해서 글을 써보도록 하겠습니다. 즐거운 게임되시길 바랍니다.

▶ 오버워치 힐러 영웅 메르시 초보자를 위한 플레이 방식

▶ 오버워치 차단해제를 하도 싶다면 베틀넷에서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