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AE F-35 전투기 구매 계획에 ‘ 이스라엘 ‘ 반대

UAE F-35

” UAE F-35 전투기 구매에 이스라엘 군사적 우위 약화 우려에 반대 표명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 UAE F-35 전투기 판매를 고려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발표에 이스라엘은 가짜 뉴스라는 반응을 보였지만 UAE 공식 채널을 통해서 전투기 구매가 공식화되면서 18일 미국의 F-35 판매를 반대한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이스라엘은 UAE와 외교 관계 정상화를 위한 평화 협정을 맺었지만 무기 거래는 포함되지 않는다며 미국은 이스라엘의 중요한 이익을 보호할 것이라고 이스라엘에 분명히 밝혔다는 것을 강조하였습니다.

이 같은 이스라엘의 반대에 UAE 외교장관은 ” 이스라엘은 F-35 도입 방해를 중단해야 한다. ” 주장했습니다. 평화 협정을 맺은지 얼마 되지 않은 상황에서 F-35 전투기 도입 문제로 이스라엘과 UAE가 갈등이 생기고 있는 상황입니다.

미국 국무부는 이와 같은 상황에 F-35 판매에 대한 확답은 하지 않으면서 한발 물러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스라엘 입장에서는 평화 협정은 맺었지만 중동에서 군사적 우위가 약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있고 UAE는 평화 협정을 맺은 만큼 F-35 전투기 구매를 원하고 있는 것입니다.

UAE F-35

UAE 입장에서는 그 동안 미국의 첨단 무기 구매가 어려웠다는 점에서 이스라엘과 평화 협정 기점으로 구매를 서두르고 있는 것입니다. 그 배경에는 이란이 있는데 영토 분쟁, 핵무기 개발, 예맨 내전 친 이란 세력과의 전쟁으로 사이가 틀어져 있는 만큼 대비를 하려고 하는 것입니다.

이란을 상대하기 위해서는 스텔스기가 필요하기 때문으로 이것은 UAE(아랍에미리트) 뿐만 아니라 사우디아라비아도 마찬가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UAE F-35 구매가 현실화 된다면 다른 중동 국가들도 구매를 요청하게 되고 미국 입장에서는 전투기 판매를 더 많은 국가에게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스라엘 입장에서는 중동 지역에서 군사적 우위를 항상 유지하려고 하고 있으며 이것을 미국이 보장한다고 밝혔기 때문에 UAE와 평화 협정을 맺었지만 F-35 같은 첨단 무기 판매를 반대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란 입장에서는 이스라엘과 UAE 평화 협정에 대해서 모든 무슬림 등에 칼을 꽂는 짓이라고 맹비난을 하였습니다.

이란은 러시아의 강력한 레이더 구매를 통해서 스텔스기를 추적 격추 할 수 있다고 밝혔지만 만약에 UAE F-35 구매가 성사가 된다면 친미 성향의 중동 국가들도 구매를 원할 것이기 때문에 이란 입장에서는 상당한 압박을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UAE – 이스라엘 평화 협정으로 국교 정상화되면서 경제 교류도 시작되는 시점에서 발생한 갈등으로 외신에서 계속 다루고 있는데 이후의 소식들도 매일 확인하면서 추가적으로 작성을 하겠습니다.

  • 2020년 8월 14일 이란, 이스라엘과 UAE 평화 협정에 맹비난
  • 2020년 8월 15일 이스라엘, UAE F-35 전투기 판매 반대
  • 2020년 8월 30일 UAE, 이스라엘과 경제 교류 금지한 법을 폐지

▶ 세계 국방비 순위 미국 1위 중국 2위 한국은 몇 위일까?

▶ 미군 해외 주둔 나라별, 지역별 현황과 배치한 이유

댓글 달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